한화생명 임원 인사 단행…김승연 회장 차남 김동원 ‘전무’ 승진

김동원 한화생명 전무. 사진=뉴스1

[세계비즈=김진희 기자] 한화그룹이 15일 김동원 전무 등 4명의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차남 김동원 한화생명 최고디지털전략책임자(CDSO)가 전무로 승진했다.

 

한화그룹은 “김 전무는 한화생명의 디지털 혁신을 통한 미래 신사업 창출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추세 속에 디지털 시대를 선도하는 보험사로 변화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는 회사의 의지가 반영된 인사”라고 설명했다.

 

김 전무는 예일대 출신으로 2014년 ㈜한화 디지털팀장으로 입사했다. 한화생명 전사혁신실 부실장과 디지털혁신실 상무 등을 거치며 디지털 부문의 다양한 경험을 쌓았으며, 작년 8월부터 한화생명 CDSO를 맡았다.

 

이번 한화생명 임원인사에서는 또 김국진·이경섭·이원근·최재덕 씨가 상무보로 승진했다.

 

purple@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