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와 창업투자 전문가 육성 위한 MOU 체결

국민대학교-(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MOU 체결식 기념 사진. 사진=국민대학교

[세계비즈=황지혜 기자]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산학협력단이 사단법인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협회장 신진오)와 지난 11월 29일 국민대학교 산학협력관 404호에서 창업투자 전문가 육성 및 효율적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창업투자 전문인력을 양성할 수 있는 교육 커리큘럼을 구축하고 공동 발전을 위한 협력 체제를 구축할 전망이다.

 

학교 측에 따르면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는 중소벤처기업부에 정식 등록된 창업기획자(액셀러레이터)가 모인 단체로 2017년 12월에 설립돼 액셀러레이터의 지속 성장을 위한 성장모델을 구축하고 창업투자 생태계 전반에 대한 연구와 저변 확대를 위해 힘쓰는 단체다.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신진오 협회장은 “우리 협회는 중소벤처기업부와의 파트너십, 각종 지자체와의 협업을 통해 다수의 교육과정을 운영해 오며 노하우를 쌓아왔다”며 “국민대와 창업교육 분야 협업을 통해 유능한 예비 액셀러레이터를 육성하고 창업투자 생태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국민대학교 김종성 창업교육센터장(글로벌창업벤처대학원 교수)은 “이번 MOU를 통해 액셀러레이터사로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위한 전문성 있는 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양 기관의 협력으로 우수한 창업투자 분야 인재를 양성하고 더 나아가 창업 생태계의 발전을 꾀할 수 있는 긍정적인 방향의 협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의 신진오 협회장과 공성현 사무국장, 국민대학교 김종성 창업교육센터장 겸 글로벌창업벤처대학원 교수, ㈜국민대학교기술지주 이진구 본부장 등이 참석해 향후 본격적인 창업투자 전문인력 양성 교육 도입을 위한 단계별 전략과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학교 측은 전했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