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소상공인 사업장 디지털 전환 지원사업 실시

키오스크·AI CCTV 설치 지원 등

 

[세계비즈=오현승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전국에 있는 지역 소상공인 사업장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는 ‘하나 파워온 스토어’ 사업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하나금융과 SK쉴더스가 함께 하는‘신(新)동반 성장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의 일환이다. 전국 소상공인 사업장 180곳을 대상으로 키오스크(무인결제기), AI CCTV, 클린 케어 등 SK쉴더스의 소상공인 맞춤형 디지털 시스템 설치를 위한 지원금을 사업장별 최대 150만원씩 지급될 예정이다.

 

키오스크는 상품의 주문, 결제, 홍보를 한꺼번에 할 수 있어 소상공인의 인건비 절약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 AI, DT 기술이 집약된 기기로 감시 및 보안부터 다양한 방문객 분석 데이터까지 제공하는 AI CCTV는 매장의 운영과 관리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금 이외에도 전국 100명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온라인 마케팅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도 제공한다. 3회차에 걸쳐 진행되는 교육에서는 디지털 마케팅 채널 분석부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블로그 활용 및 실습, 온라인 바이럴 전략까지 다룬다. 우수 교육 이수자 20명에게는 제품 홍보용 사진 촬영의 혜택도 제공된다.

 

하나금융지주 ESG기획팀 관계자는 “취약계층과의 상생은 하나금융그룹이 최우선적으로 추구해야 할 사회적 가치”라면서 “소상공인 분들의 경쟁력 강화와 경영 안정을 위해 앞으로도 맞춤형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