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코로나 극복에 프로바이오틱스 900만개 무상 지원

사진=한국야쿠르트

[세계비즈=유은정 기자] 한국야쿠르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들에게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음료 등 총 900만개를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 국민 6명 중 1명에게 돌아가는 물량으로, 자사 생산 공장에서 15일간 추가 생산하며 전체 60억 원 규모다.   

 

한국야쿠르트는 총 5종, 6개의 제품을 세트로 구성해 이날부터 다음 달 18일까지 전달한다. 

 

프리미엄 어린이 음료 ‘아이윌’과 영양 간식 ‘슈퍼100’ 등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이 연기된 아이를 비롯해 온 가족 영양 보충이 가능한 제품을 담았다. 여기에 ‘고객 건강을 응원합니다’는 내용의 짧은 편지도 동봉했다. 

 

한국야쿠르트 ‘건강 응원 세트’는 전국에 위치한 1만1000명 ‘프레시 매니저’가 고객에게 직접 전달한다. 코로나19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대구, 경북 일부 지역에 대해선 이달 중순 지원을 마쳤다. 

 

이원준 한국야쿠르트 고객중심팀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당사 제품을 믿고 음용해 주시는 고객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응원을 전하고자 무상 지원을 결정했다”며 “우리 기업이 할 수 있는 특색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viayou@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