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스코·인천광역시교육청, 인천시 내 평생교육시설 13곳 바이러스 케어

[세계비즈=이경하 기자] 종합위생환경기업 세스코(대표이사 전찬혁)와 인천광역시교육청이 협력해 인천광역시 내 평생교육시설을 대상으로 코로나 예방을 위한 바이러스케어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세스코의 전문살균작업은 숙련된 방역 전문가들에 의해 진행되며, 소금보다 250배 안전한 전문살균약제를 사용해 공기 중 미세분사 및 표면 소독 등 과학적인 방법으로 바이러스를 살균소독한다.

 

이번 작업은 꿈땅야학, 바래미야학을 비롯한 장애인야학, 인천생활예술고등학교를 비롯한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 등 총 13곳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이달부터 각 시설당 3회에서 6회에 걸쳐 정기적으로 실시될 예정이다.

 

세스코는 전국 주요 고객사 및 공공기관,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감염병 사전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여러 가지 바이러스 제어 솔루션을 제공 중이라고 밝혔다.

 

lgh081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