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기고 싶은 돌출입, 비수술적 치아교정으로 개선하세요”

[세계비즈=이경하 기자] 얼굴을 옆에서 봤을 때 코의 끝부분과 턱의 끝부분을 연결한 선보다 입술이 튀어나온 경우 돌출입으로 진단한다. 대부분의 돌출입은 저작기능에 문제가 없지만 치아가 앞으로 뻐드러져 있어 입술을 다물기 어렵고, 억지로 입술을 다물었을 때 입술 주변과 턱에 주름이 생기며, 입술이 두껍고 뭉툭해 보이는 경우가 많아 심리적인 위축 및 자신감 상실 등의 문제로 이어진다.

 

돌출입으로 인한 콤플렉스로 병원을 찾는 이들은 해결책으로 수술을 고려하기도 하나 치아교정만으로도 대다수가 개선 가능하며, 교정치료의 만족도가 가장 높은 분야이기도 하다. 돌출입 수술은 전신마취 및 수술 과정에 대한 환자의 부담이 크고 후유증에 대한 우려가 있으며 치료 비용 역시 높은 반면, 치아교정은 수술이나 입원이 필요하지 않고 합병증으로부터 자유로우며 상대적으로 적은 비용이 소요된다는 장점이 있다.

 

돌출입 교정은 공간 부족 및 돌출의 정도에 따라 발치 여부를 결정한다. 덧니가 심하고 입술이 많이 돌출된 경우 작은 어금니를 발치한 후 치아교정을 시행하며, 공간 부족이 심하지 않고 돌출도가 상대적으로 미약한 경우 비발치 치료를 시행한다. 최근에는 미니 스크류를 이용한 고정원 보강을 통해 앞니의 후퇴량이 극대화되었으며, 이는 비수술적 교정치료의 효과를 더욱 증진시키는 결과를 낳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동탄 서울안지연교정치과 안지연 원장은 “비대칭이나 심각한 무턱 등의 골격적 이상을 동반한 돌출입이 아니라면 여러 가지로 부담이 큰 수술교정보다는 비수술적 치아교정을 시도하는 것이 좋다”며 “다만, 치아교정은 장기간의 치료가 불가피하고 정확한 진단 및 치료계획이 필수적인 만큼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과 교정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lgh081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