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협업 플랫폼 스윗, ‘소프트웨이브 2021’서 SaaS 협업툴 소개

[세계비즈=권영준 기자]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둔 글로벌 협업 플랫폼 스윗테크놀로지스(대표 이주환)가 12월 1일부터 사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소프트웨이브 2021에서 SaaS형 협업 플랫폼’스윗(Swit)’을 선보인다.

 

올해 6회 째를 맞는 소프트웨이브 2021은 IT 서비스, 융합SW, 통신·인터넷, 기업솔루션, 앱·콘텐츠 등 5개 분야에서 다양한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각 산업의 미래 첨단 기술 및 서비스를 선보이는 자리다.

 

2019년 공식 서비스 출시 이래 184개 국 3만 7천여 개의 고객사를 확보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스윗은 업무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메신저와 업무관리를 결합하고 구글워크스페이스와 MS 오피스365와의 완벽한 호환성, 전자결재 플러그인 등의 차별성으로 국내에서도 대한항공, 티켓몬스터, 센트랄(CTR)등의 국내 기업들에 전사 도입됐다.

 

또한, 세계 최대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마켓플레이스인 ‘G2’의 2021년 상반기 리포트에서 89개의 글로벌 협업툴 중 △사용성 △추천하고 싶은 제품 △성장방향 △고객요구사항 반영 △서비스 품질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NPS) 등 6개 분야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전세계 기업 고객들의 객관적 평가를 받았다.

 

소프트웨이브 2021에서 스윗은 채팅이나 업무관리, 문서편집 등 단일 기능에만 집중하던 기존의 협업툴과는 달리 채팅·이메일·일정·업무관리·화상회의 등 필수 업무기능들을 한 곳에서 지원하는 운영체제(Work OS)로서, 팬데믹 이후 리모트 워크 및 디지털 전환을 고민하는 기업 고객들에게 SaaS형 협업 플랫폼을 직접 시연하고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young0708@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