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지방이식 부작용, 이럴 때 의심해보세요

[정희원 기자] 마르기만 한 몸매가 각광받던 시절은 지나고 S라인의 탄탄한 몸매를 선호하는 시대다. 이렇다보니 체형성형도 증가세다. 가령 가슴이 작고 꺼진 경우, 엉덩이나 골반에 볼륨이 없는 경우 성형수술을 고려하기 마련이다. 보정속옷이나 운동만으로는 만족스러운 개선이 어렵기 때문이다.

 

볼륨을 확대하는 체형교정수술로는 일반적으로 보형물 삽입이나 지방이식술이 거론된다. 이 가운데 지방이식은 허벅지나 복부에서 지방을 채취해 얼굴, 가슴, 엉덩이 등에 이식하는 것을 말한다.

지방이식은 자기 조직을 사용하므로 보형물에 비해 심리적 거부감이 적고. 사이즈를 자연스럽게 키울 수 있다는 점에서 선호도가 높다.

 

하지만 이런 가슴 지방이식, 엉덩이 지방이식도 부작용을 피하긴 어렵다. 지방이식 부작용은 지방괴사, 석회화, 만성염증, 급성염증이나 기름 낭종(oil cyst) 등 여러 형태로 나타난다. 범위도 다양하다.

 

부작용을 방치할 경우 멍울이 만져지거나 통증이 생기는 등의 불편함뿐 아니라, 유방 변형, 변색, 피부 괴사 등의 후유증을 남길 수 있다.

 

따라서 몸에 지방이식을 받은 후에는 이상 징후가 없더라도 정기 검진을 잘 받는 게 권고된다. 또, 사이즈가 어느 이상 큰 멍울은 선제적 제거가 권고되는 점을 유념할 필요가 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지방이식 멍울 제거 시에는 고해상도 초음파로 제거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하는 게 중요하다. 부작용 병변만 제거하고 정상 조직 손실은 최소화해야 볼륨 감소와 수술 리스크를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신승호 신유외과 원장은 “가슴이나 엉덩이, 골반 지방이식의 경우 이식 지방 양이 많기 때문에 부작용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안전한 지방이식 멍울 제거를 위해서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이 검사하고 제거 필요성을 판단하는지, 심한 부작용 치료의 경험을 잘 갖췄는지 확인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happy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