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성형 사후 관리, 부작용 피하고 수술 만족도 높일 수 있어

사진=티에스성형외과

[세계비즈=황지혜 기자] 최근 이상적인 몸매 비율과 풍만한 가슴을 통해 개인의 자신감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가슴성형에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가슴성형은 보형물을 체내에 넣으며 진행되는 수술이기 때문에 보형물의 재질과 종류, 수술 방식, 사후관리 계획 등 여러 면에 걸친 꼼꼼한 체크가 필수적이다.

 

수술 후 본인이 의도한 대로 자연스럽고 풍만하게 예쁜 가슴을 완성했는지도 중요하지만 흉터 부위가 잘 아물고 부작용, 이물감 등이 없이 촉감과 움직임, 피부탄력 면에서도 두루 만족할 수 있는 상태를 만드는 것 역시 중요하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올바른 가슴성형 사후관리는 상처와 조직의 회복을 돕는 한편 모양이나 탄력이 더 자연스러워질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가슴수술 사후관리로는 수술 부위에 강한 자극을 가하지 않으면서 붓기 완화와 피부재생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들이 적절하다. 가슴성형 직후에는 수술 부위가 다소 붓고 단단해질 수 있는데 이 때 가슴 림프 순환을 유도, 촉진해 주면 가슴 주변에서부터 팔, 배 붓기까지 완화되는 것은 물론 피부 재생에도 큰 도움을 줄 수 있다.

 

고주파 관리 역시 혈액순환을 돕고 붓기를 완화하며 피부를 진정시키는 요법으로서 가슴성형 사후관리에 유용할 수 있다. 고주파를 사후관리에 활용할 경우 통증 경감과 더불어 단단해졌던 피부를 부드럽고 탄력적인 촉감으로 개선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또한 가슴성형 후에는 보형물 삽입을 위한 절개 부위의 흉터로 불만족이나 고민이 많아질 수 있어 흉터 관리 역시 필수적이다. 이를 위해서는 흉터 레이저 치료나 흉터 주사 케어가 도움이 될 수 있으며 개개인의 상태에 맞춰 전문의가 판단했을 때 적절한 방법을 채택해 진행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티에스성형외과 서정화 원장은 “수술 후 사후관리로서 진행되는 에프테틱의 경우 병원마다 방식 등에 차이가 있을 수 있다. 되도록 한 두 가지 효과에만 집중하기 보다는 수술부위의 촉감과 탄력, 흉터 관리를 체계적으로 진행해 주는 곳을 택하는 것이 좋다“며 “사후관리 중 고주파나 림프 마사지, 특수 데콜테와 같이 순환과 해독에 직접적으로 도움이 되고 아로마 리츄얼과 같은 테라피는 수술 후 심적인 불안감을 줄여주고 안정적인 마음을 갖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병원 측에서 제공하는 사후관리가 철저히 진행되지 여부를 확인하는 것은 물론 수술 보증서를 발급해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결해 주는 곳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또 수술 시 한가지 보형물이나 수술방법을 고집하는 곳이 아닌 모티바, 멘토, 세빈 등 다양한 보형물을 사용하고 환자의 라이프 방식을 고려해 절개 부위를 선택, 수술할 수 있는 병원에서 가슴수술을 받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