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중격만곡증·휜코, 비수술적 치료로 개선 가능

[정희원 기자] 평소 콧대가 휘어진 휜코나 콧등이 굽은 매부리코로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이들 증상은 미용적 문제뿐 아니라 기능적인 부분에도 악영향을 줄 수 있다. 

 

가령 남들보다 코가 휜 정도가 심하다면 비중격만곡증을 동반하고 있을 확률이 높다. 코뼈와 함께 코 안의 공간을 좌우로 나누는 연골을 ‘비중격연골’이라고 하는데, 이 연골이 휜 것을 ‘비중격만곡증’이라고 한다.  

 

만약 한쪽으로 심각하게 휜 비중격연골을 겪고 있는 사람은 비염과 축농증, 심한 코골이로 고생할 수 있다. 이는 한쪽 콧구멍의 폭이 좁아지면서 코 내부공간이 대칭을 이루지 못해 콧구멍이 막힐 수 있기 때문이다. 

 

과거에는 절개 과정이 동반되는 코성형이 불가피하다고 여겨졌지만, 최근에는 양·한방 통합치료를 통해 비수술적 교정치료도 가능하다.  

정미림 미림한방병원 원장은 “비중격만곡증으로 진단받았다고 해서 무조건 수술이 필요한 것은 아니다”며 “코막힘 등 일상에 불편함을 일으키는 증상이 미약하다면 절개 없이 한의학적 방법인 '비근골침'이 유용하게 작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근골막침을 활용한 휜코 교정은 절개 과정 없이 침으로만 이뤄져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이 중 코 부위에 적용하는 '비근골침'은 피부층 깊이 자침, 근육을 재배열함으로써 문제를 교정한다. 이때 자침 시 상처 난 비중격과 주변 근육이 회복하는 과정을 통해 증상을 개선한다. 

 

정미림 원장은 “수술이 필요한 상황임에도 비수술적 치료만을 고집하는 것도 안되는 만큼 시술법을 결정하기 전에 정확한 코 상태를 진단받아야 한다”며 “다양한 증상을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 있는 비중격만곡증은 자신에게 맞는 치료를 받는 게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다. 

 

happy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