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이웃 성금 120억 기탁…사랑의 온도 3도 올랐다

LG가 5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회관에서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앞줄 좌측 두번째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세번째 이방수 (주)LG CSR 부사장. 사진=LG

 

[세계비즈=장영일 기자] LG가 연말을 맞아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LG는 5일 서울 중구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방수 ㈜LG CSR팀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사랑 성금으로 120억원을 전달했다.

 

기탁된 성금은 사회취약계층의 기초생계 지원, 주거 및 교육환경 개선, 청소년 교육사업 등의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

 

LG는 1999년부터 올해까지 21년간 모두 1800억원이 넘는 이웃사랑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 오고 있다.

 

이날 LG의 기탁으로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의 온도는 약 3도 상승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올 연말 모금 목표액은 4257억원으로, 목표액의 1%인 약 42억원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수은주가 오른다.

 

이방수 부사장은 "앞으로도 LG가 가진 역량과 전문성을 활용해 진정성 있고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공익사업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yi78@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