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대세 ‘젠더 뉴트럴’… 남자 사각턱수술 상승세

[정희원 기자] 최근에는 성별에 구애 없이 자신이 추구하는 이미지를 구현하려는 젊은이가 적잖다.

 

이와 관련 ‘젠더 뉴트럴’이라는 새로운 개념도 떠오르고 있다. 성별을 구분 짓지 않고 메이크업을 하고 코디하는 사람들을 지칭하는 신조어다.

 

과거 ‘가녀리고 여성스러운 여자’ ‘굵직하고 강인한 남성’ 등 기존의 사고방식도 많이 완화됐다. 남성의 경우 선이 굵고 강한 외모보다 부드러운 이미지를 선호하는 것만 봐도 과거와 크게 달라졌다.

 

이와 관련 성형외과를 찾아 얼굴형 콤플렉스를 지우려는 남성이 늘고 있다. 남성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게 바로 ‘남자 사각턱수술’이다. 사각턱수술은 실질적으로 뼈를 골절함으로써 갸름하고 부드러운 얼굴선을 만든다.

얼굴 뼈가 과도하게 발달한 사람에게 이를 적절히 적용하면 과도하게 강하고 다부진 이미지를 부드럽고 도시적으로 개선할 수 있다.

 

단, 이는 얼굴뼈를 다루는 만큼 병원선택에 신중해야 한다. 신경선 가까이에 위치하고 있는 뼈를 골절하는 만큼 자신의 상황을 면밀히 파악해야 한다. 적잖은 환자는 성형수술을 고려할 때 저렴한 가격부터 챙기는 경향을 보이는데 이보다 ‘안전성’을 최우선에 둬야 한다.

 

최세운 티엘성형외과 대표원장은 “남성의 턱은 여성에 비해 두껍고 끝이 넓게 형성돼 있다”며 “이같은 뼈의 특성을 명확하게 이해하는 의사로부터 수술받아야 안전성과 치료 효율을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수술에 앞서 사각턱성형에 앞서 3D-CT를 통한 정밀검사를 진행하고, 이를 토대로 수술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특히, 단순히 귀밑 사각턱 부위부터 옆 턱 라인까지 한 번에 절개를 진행해야 정면 효과를 높일 수 있다.

 

무엇보다 해당 분야에 다양한 경험이 있는 의료진과 충분히 상담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무분별한 수술은 이차각 등 부작용의 원인이 된다.

 

최 원장은 “사각턱수술은 개인에게 맞는 맞춤 과정을 계획할 경우 안전하고 만족도 높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다”며 “단 얼굴뼈는 기능적인 부분까지 연결된 부위인 만큼, 다년간의 임상경험과 지속적인 학술활동으로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의료진으로부터 수술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무엇보다 수술 후 체계적인 사후관리가 이뤄지는 곳을 골라야 한다”고 덧붙였다.

 

happy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