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에 노화 드러난다면… 안면거상술, '이럴 때' 고려

[정희원 기자] 평균 수명이 늘어나며 사회활동 기간이 길어지고, 젊은 외모를 유지하려는 사람이 적잖다. 

 

하지만 노화는 누구나 겪을 수밖에 없다. 안티에이징 화장품, 이너뷰티 제품, 뷰티 디바이스 등은 모두 피부노화를 예방할 수 있지만, 이미 자리잡힌 주름이나 처짐을 개선하지 못한다.  

이미 얼굴에 노화 흔적이 심하게 드러난다면, 안면거상술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점점 진해지는 주름과 처진 피부는 노안으로 보이는 직접적인 원인 중 하나다. 보톡스, 필러 등 쁘띠성형이나 레이저 치료로 개선하기 어려운 깊은 주름이나 피부처짐은 안면거상술로 개선하는 것을 고려해볼 만하다. 

 

안면거상술은 최소절개 후 늘어나고 처진 불필요한 피부를 타이트하게 당기고 제거하는 의학적 처치다. 이를 통해 주름을 근본적으로 개선한다. 피부 밑 SMAS(섬유근막)층까지 한번에 당겨 속부터 탄탄하게 정돈한다.  

 

노화로 이한 입가주름이나 턱 선의 망가짐으로 고민하는 경우뿐 아니라 양악수술·안면윤곽수술 후 볼처짐으로 고민하는 경우, 불독살로 고민하는 상황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강병수 우리성형외과 원장은 “안면거상술은 주름 뿐 아니라 뼈를 건드리지 않고 얼굴 턱선의 처짐이나 늘어짐을 개선해 탄력있고 슬림한 윤곽으로 개선해준다”며 “다만 시술 시 피부 근막층과 유지인대까지 확실하게 박리하고 고정시켜야 만족도가 높아진다”고 조언했다.  

 

이어 “무엇보다 얼굴에는 표정이 드러나는 만큼, 근육과 신경 손상을 최소화해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개선돼야 한다”며 “해부학적 지식을 기반으로 꾸준히 시술을 연구하는 임상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만나는 게 유리하다”고 덧붙였다.  

 

happy1@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