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코스피, 3거래일 만에 2600선 붕괴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세계비즈=주형연 기자] 19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28% 내린 2592.34에 장을 마감했다. 코스피는 미국 증시가 급락한 영향으로 3거래일 만에 2600선이 무너졌다.

 

투자자별로는 개인이 5194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978억원, 4827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비금속광물(1.65%) 등이 올랐고 섬유의복(-4%), 종이목재(-3.18%), 건설업(-2.31%), 운수장비(-2.28%), 운수창고(-2.03%) 등이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 LG에너지솔루션(1.34%), 삼성바이오로직스(0.38%) 등은 상승했고 카카오(-2.66%), SK하이닉스(-2.2%), 삼성SDI(-1.99%), LG화학(-1.95%), 현대차(-1.89%), NAVER(-1.81%), 삼성전자(-0.88%), 삼성전자우(-0.83%) 등은 하락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일 대비 0.89% 내린 863.8에 장을 마쳤다.

 

투자자별로는 개인이 535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억원, 577억원을 순매도했다.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11.1원 오른 1277.7원에 거래를 마쳤다.

 

jhy@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