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이파킹서비스, 전기차충전서비스 ‘충전팍’·월주차공유서비스 ‘월팍’ 정식 론칭

사진=이브이파킹서비스

[세계비즈=박혜선 기자] 이브이파킹서비스는 신규 월 주차공유서비스 플랫폼 ‘월팍’과 전기차충전서비스 플랫폼 ‘충전팍’이 개발 고도화 작업을 마치고 정식 론칭한다고 10일 밝혔다.

 

업체 측에 따르면 전기차충전서비스 플랫폼 충전팍은 전기차 충전사업의 참여를 원하는 사업자들을 모집하고 직접 운영이 가능하도록 플랫폼과 기술 및 노하우를 서포트하고 충전팍의 충전기 인프라를 확장시키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다.

 

또한 월팍은 이용자의 위치와 저장된 정보를 기반으로 가장 가깝고 원하는 조건에 부합하는 주차면 제공자의 주차장을 매칭 서비스해 수익을 발생시키고 주차면 제공자에게 수익을 지급하는 중계플랫폼으로 이용자와 제공자가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공유사업모델이라고 업체 측은 밝혔다.

 

이브이파킹서비스의 이정훈 대표는 “’충전팍‘이라는 프랜차이즈 전기차 충전사업자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임으로써 전기차 충전시장에서 사업다각화를 실현하고, 이를 통해 전기차 충전기 인프라 서비스 목표치를 상향 조정해 수익모델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전기차충전서비스와 주차공유서비스의 플랫폼을 동시에 론칭하면서 전기차 운전자가 주차장을 이용하면서 동시에 충전을 하는 등 주차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수익 모델를 접목시켜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시너지를 극대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브이파킹서비스는 창업 6개월 만에 전국 200여기의 충전기를 설치한 벤처기업으로, 올해 5000개소 이상의 전기차 충전기 인프라를 확충하고 100억 이상의 매출을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