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정보회사 가연, 남녀 솔로 탈출 방법 설문 공개

사진=가연결혼정보㈜

[세계비즈=황지혜 기자] 결혼정보회사 가연이 남녀 솔로 탈출 방법 설문을 공개했다고 23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결혼정보회사 가연은 최근 ‘솔로와 연애세포’에 관련된 설문을 통해 남녀의 생각을 조사했다. 먼저 지난 4월 25일부터 5월 9일까지 진행한 ‘솔로의 가장 큰 특징은?’ 질문에 미혼남녀 224명(남 107, 여 117)들은 ‘희망 조건이 많거나 눈이 높음(37.9%)’을 가장 많이 꼽았다. ‘일을 너무 사랑하는 워커홀릭(27.7%)’, ‘집에 있는 것을 좋아함(20.5%)’, ‘친구들과 노는 것이 더 즐거움(7.6%)‘, ‘현재 이성에게 관심이 없음(4.5%)’, ‘기타(1.8%)’ 순으로 이어졌다.

 

지난 5월 10일부터 24일까지 진행한 ‘사라진 연애세포, 되살리는 방법은?’에 대한 답으로 미혼남녀(208명, 남 98, 여 110)들은 ‘소개팅·미팅 등 사람 만나기(53.4%)’를 가장 추천했다. 이어 ‘로맨스 드라마·영화 보기(26.4%)’, ‘주변 커플들 보기(10.1%)’, ‘오로지 실제 연애만이 가능(8.7%)’, ‘살리고 싶지 않다(1.4%)’ 순으로 나타났다.

 

결과를 보면 응답자들은 솔로를 원하는 이성관이 유난히 높은 경우가 가장 많다고 꼽았다. 남성보다는 여성의 응답률이 더 높게 나타났다. 이밖에는 일, 친구, 혼자 보내는 시간 등 이성보다 다른 관심사들에 더 큰 우선순위를 두고 있는 경우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가연결혼정보 관계자는 “외부 활동이 점차 원활해지면서 싱글남녀들이 일종의 보상심리로 적극적인 연애 활동을 이어 나가는 추세”라며 “일단은 이성을 많이 만나보셔야 기회가 많아지고 자신의 이성관도 확실히 할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한편 결혼정보업체 가연은 회원과의 효율적인 소통을 위해 ‘정회원 앱’을 별도 운영, 미팅 전 개인 보호를 위한 ‘안심번호’ 등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