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박패밀리, 마포경찰서와 다문화가정 밀키트 제공 MOU 체결

사진=㈜호박패밀리

[세계비즈=황지혜 기자] 글로벌 외식기업 ㈜호박패밀리가 마포경찰서와 MOU를 체결한다고 29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이번 협업을 통해 한와담의 시그니처 메뉴인 밀키트를 다문화가정에 지원할 방침이다.

 

㈜호박패밀리의 브랜드인 한와담의 밀키트는 프레시지 협업 제품으로 한와담 전문 셰프가 만든 레시피를 집에서도 편하게 구현해낼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곱창전골부터 깍두기 볶음밥까지 다채롭게 구성돼 조리하기 쉽고 다양한 상황에서도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업체 측은 전했다.

 

지원제품은 한와담 애호박찌개와 한와담 꼬리수육탕, 한와담 곱개장과 한와담 한우깍두기 볶음밥 등이다. 이 밖에도 한와담 소고기 양념구이와 한와담 곱창전골, 한와담 곱창 모듬구이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됐다.

 

㈜호박패밀리 관계자는 “이번 밀키트 지원은 힘든 시기에 우리 이웃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사랑과 정성을 담아 밀키트 지원 캠페인을 실시했다”면서 “다문화가정이 쉽고 다양하게 한국음식을 배우고 한국음식에 대한 인식도 개선되는 효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MKYU의 미라클나잇 강연에 특별출연한 김치헌 ㈜호박패밀리 대표는 자사에 관심을 갖고있는 열정적인 MKYU 학우들을 위한 호박패밀리 상품권을 지원하기로 했다. ㈜호박패밀리는 밀키트 지원사업 및 다양한 사회 환원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으며 우리 사회가 존중과 배려가 있는 곳이 될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